나를

바비큐 식당 요리사로 변신한 가수 이지영 미국에서 조지아 최고로 뽑혔다.

  바람아 멈춰라로 인기를 얻어 가수 이지영(49)씨가 미국에서 운영하는 음식점이 음식 전문지로부터 ‘미국 조지아주 최고 레스토랑’에 선정됐다고 합니다. 9일 미국의 식품전문지 푸드앤와인은 최근 각 주를… 더 보기 »바비큐 식당 요리사로 변신한 가수 이지영 미국에서 조지아 최고로 뽑혔다.